현대차 평창올림픽 도심 응원 이끈다

DDP 어울림광장에 ‘2018 평창 현대 라이브 사이트 메인 스테이지' 운영

최석환 기자 l 2018.02.08 11:20
현대차는 서울 동대문디자인플라자(DDP) 어울림광장에 전국민 응원 에너지를 하나로 모아 축제의 장으로 만들기 위해 ‘2018 평창 현대 라이브 사이트 메인 스테이지’를 개관해 운영한다./사진제공=현대차


'2018 평창 동계올림픽' 자동차 공식 파트너인 현대자동차가 올림픽의 성공적 개최와 한국 대표 선수들의 선전을 기원하기 위해 도심 응원 명소를 마련한다.

현대차 (129,000원 -0)는 서울 동대문디자인플라자(DDP) 어울림광장에 전국민 응원 에너지를 하나로 모아 축제의 장으로 만들기 위해 ‘2018 평창 현대 라이브 사이트 메인 스테이지’를 개관해 운영한다고 8일 밝혔다.

이 스테이지는 평창의 열기를 도심 속까지 전파하는 올림픽 응원·체험 장소로 개막일인 오는 9일부터 25일까지 17일간 운영된다.

일단 ‘개회식 이벤트’를 시작으로 매주 올림픽 경기를 응원하는 전국민 응원전 ‘대국민 응원 이벤트’가 진행되며 25일엔 올림픽의 성공적 결실을 기념하는 ‘폐회식 이벤트’도 마련돼있다.

개막식 이벤트의 경우 다양한 색상의 빛 기둥을 연출하는 행사 ‘라이트 모뉴먼트’가 핵심이다. 올림픽 기간 동안 오후 6시부터 저녁 12시까지 점등되며 DDP 내 미래로 다리 일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아울러 개폐회식 생중계와 공연 등도 진행된다.

먼저 9일(금)에 열릴 개회식 이벤트에서는 성공적 올림픽 개최를 기원하는 마음을 한데 모아 쏘아 올린다는 의미로 하늘을 향해 대량의 빛을 쏘는 ‘라이트 모뉴먼트’ 점등과 함께 화려한 공연과 대형 화면으로 <2018 평창 동계올림픽> 개회식을 생중계하는 등 다양한 볼거리를 제공한다.

현대차 관계자는 "매주 주말 시민들이 한자리에서 한목소리로 쇼트트랙, 스피드 스케이팅 등 올림픽 경기를 함께 응원할 수 있게 된다"며 "주말 응원전엔 다양한 공연 등으로 경기 전 열기를 끌어올리고 시민 참여형 이벤트를 진행해 재미를 더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주중에도 한국 선수 출전 경기가 실시간으로 중계되며, 현대차의 차세대 수소전기차 ‘넥쏘’의 홍보 영상도 상영된다"고 덧붙였다.

  1. 1
  2.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