쌍용차, 제네바모터쇼서 '렉스턴 스포츠' 유럽 론칭

'렉스턴 스포츠' 2분기 중 유럽시장 본격 판매...콘셉트카 e-SIV 세계 최초 공개도

장시복 기자 l 2018.03.06 17:04
렉스턴 스포츠 등이 전시된 쌍용차 제네바모터쇼 부스/사진제공=쌍용차


쌍용자동차 (4,530원 35 +0.8%)가 2018 제네바모터쇼에서 향후 유럽 시장 확대를 견인할 '렉스턴 스포츠'와 EV(순수전기차) 콘셉트카 'e-SIV'(electric-Smart Interface Vehicle)를 선보였다고 6일 밝혔다.

쌍용차는 새롭게 선보이는 렉스턴 스포츠를 통해 타깃 시장을 다양화함으로써 현지 SUV 시장을 더욱 효과적으로 공략, 판매를 확대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지난 1월 국내 출시한 렉스턴 스포츠는 경쟁 모델과 차별화된 '오픈형 렉스턴'으로서 시장에 새 트렌드를 제시하고 있다. 이로써 출시 한 달여 만에 계약 1만대를 돌파했다. 렉스턴 스포츠의 유럽 현지 판매는 2분기 중 시작된다.

아울러 콘셉트카 e-SIV가 이번 모터쇼를 통해 세계 최초로 공개됐다. 2013년 선보인 SIV-1, 2016년 SIV-2의 혁신적 디자인 DNA를 계승·발전시켰다.

'새로운 지평, 스마트한 다이내믹'을 디자인 콘셉트로 EV 고유의 미래 지향성과 스포티한 느낌을 극대화했다는 설명이다.

쌍용차 관계자는 "지속적인 기술 개발 노력을 통해 친환경 파워트레인과 커넥티드카·자율주행기술을 더욱 발전시켜 나갈 계획"이라며 "이번 e-SIV를 통해 쌍용차의 미래 모빌리티(Mobility) 패러다임 변화에 대한 비전을 확인할 수 있다"고 말했다.
쌍용차 콘셉트카 e-SIV/사진제공=쌍용차



  1. 1
  2.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