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PG 효과" 르노삼성 'QM6', '쏘렌토' 제치고 중형SUV 2위

2016년 출시 후 7월 첫 중형 SUV 판매 월 2위...LPG 모델 2500여대 팔리며 판매 견인

김남이 기자 l 2019.08.06 11:03

중형 SUV 'QM6' /사진제공=르노삼성자동차

르노삼성자동차는 중형 SUV 'QM6'가 출시 이후 처음으로 국산 중형 SUV 월간 판매 순위 2위를 달성했다고 6일 밝혔다.

르노삼성 'QM6'는 지난달 국내에서 4262대가 판매대 2016년 국내 출시 이후 처음으로 판매 순위에서 기아차 '쏘렌토'를 앞질렀다. 1위는 현대차 '싼타페'가 차지했다. 국내 중형 SUV 시장에서 QM6가 판매순위 2위로 올라서기는 이번이 처음이다.

이 같은 상승세는 지난 6월 부분변경 모델 '더 뉴 QM6' 출시와 함께 선보인 국내 유일 LPG SUV '더 뉴 QM6 LPe'의 역할이 컸다. '더 뉴 QM6 LPe' 모델은 지난 6월 출시 직후 불과 12일 만에 1408대가 판매된 데 이어 7월에는 전체 QM6 판매량의 절반 이상인 2513대가 팔렸다.

상품성을 더욱 개선한 가솔린 SUV '더 뉴 QM6 GDe'도 7월 한 달간 1359대가 팔렸다.

최상위 플래그십 브랜드 '더 뉴 QM6 프리미에르'는 389대가 팔려 가솔린 모델 가운데 가장 높은 판매 비중을 차지했다. 기존 'QM6 GDe' 모델이 내세운 가솔린 SUV의 장점에 고급성이 더해져 잠재 고객층의 수요를 만족하게 한 결과라는 게 르노삼성 설명이다.

김태준 르노삼성 영업본부장은 "르노삼성의 지속적인 혁신 노력이 고객들로부터 인정받은 결과 치열한 국산 중형 SUV 시장에서 판매 2위를 달성할 수 있었다"며 "앞으로도 고객들에게 조금 더 특별하고 다양한 선택지를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QM6 GDe'는 지난 7월 국내 중형 가솔린 SUV 최초로 4만6000대 판매를 돌파했다. QM6 GDe는 2017년 출시 이후 국내 중형 가솔린 SUV 시장 판매 1위 자리를 지켜오고 있다.


  1. 1
  2. 2